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복지뉴스

Home 커뮤니티 > 복지뉴스
제목
“비례대표 공천에 장애인할당 의무화해야”
작성자
해피유
작성일자
2016.02.04
조회수
1,320
장총련, 성명서 통해 요구…정치참여보장 후퇴 우려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6-02-03 16:37:37 ▲ 장애인이 활동보조인의 도움을 받아 투표를 하고 있는 모습.ⓒ에이블뉴스DB 여야가 비례대표 수를 기존 53명에서 47명으로 줄이기로 잠정합의한 가운데, 비례대표 공천에 장애인할당의 의무화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나왔다.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이하 장총련)는 3일 성명서를 발표하고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지난 1월 24일 여야는 국회의원 정수는 현행대로 300명을 유지하되 지역구를 현재보다 6석 늘리는데 잠정합의했다. 이렇다보니 다양한 계층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역할을 하는 비례대표 수는 53명에서 6명 줄어 47명으로 줄어들고, 약자 중 약자인 장애인의 정치참여 보장이 후퇴할 수 밖에 없다는 것.여성의 경우 여성들의 정치참여를 보장하기 위해 2004년 여성할당제 도입을 요구했고, 여성 국회의원의 수가 꾸준히 증가해 19대 국회에 들어서는 15%를 상회하고 있다. 19대 국회에 들어 여성 국회의원수가 15%에 상회하는 수준에 들어섰지만 장애인 국회의원은 전체 1%에도 못 미치는 상황이다. 장총련은 "정치권이 비례대표의 축소로 지역구를 확보하는데 합의했다면 500만 장애인의 목소리를 올바로 듣고 정책을 마련할 수 있는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해야 한다"면서 "비례대표 공천에 장애인 할당을 의무화 해야 한다"고 요구했다.-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